주체106(2017)년 12월 8일
 

비참한 파멸만을 재촉할뿐이다

 

지금 미국과 남조선괴뢰호전광들이 우리 공화국을 침략하기 위한 사상 최대규모의 련합공중훈련이라는것을 벌려놓으며 조선반도정세를 최악의 핵전쟁발발국면에로 몰아가고있다.

오늘의 위험천만한 정세는 조선반도의 평화와 안정을 유린하는 침략자, 도발자가 누구이며 우리 인민이 허리띠를 조이며 강위력한 핵전쟁억제력을 다져온것이 얼마나 정당했는가를 더욱 뚜렷이 확증해주고있다.

날강도무리들이 승냥이이발을 드러내고 흉기를 내흔들며 덤벼드는것을 뻔히 보면서도 수수방관할 우리 군대와 인민이 아니다.

미국과 그 주구들이 우리의 인내와 경고를 무시하고 위험천만한 군사적도발을 계속하고있는 이상 그에 단호한 보복으로 대처하는것은 우리 군대와 인민의 드팀없는 의지이다.

전쟁부나비들은 제가 지른 불에 타죽기마련이다.

미국과 괴뢰호전광들은 우리를 겨냥한 무분별한 군사적도발소동이 저들의 비참한 파멸을 재촉할뿐이라는것을 똑똑히 알고 함부로 날뛰지 말아야 한다.

만일에 호전광들에 의해 이 땅에서 바라지 않는 전쟁이 일어나게 된다면 우리 군대와 인민은 침략자, 도발자들을 모조리 죽탕쳐버리고 악의 제국을 이 지구상에서 영영 없애버릴것이다.


평양시 모란봉구역인민위원회 부원 장인남

 

facebook로 보내기
twitter로 보내기
cyworld
Google+로 보내기
evernote로 보내기
Reddit로 보내기
linkedin로 보내기
pinterest로 보내기
google로 보내기
naver로 보내기
mypeople로 보내기
band로 보내기
kakaostory 로 보내기
flipboard로 보내기
        보안문자